HOME      알림 & 정보      보도기사

보도기사

머니투데이_아세안과 할랄 모두에게 매력적인 한국 농식품
작성자 : 관리자(halal@world-expo.co.kr)   작성일 : 18.11.22   조회수 : 48

[출처]머니투데이_원문바로가기

아세안과 할랄 모두에게 매력적인 한국 농식품

한국 농식품, 자카르타 식품박람회(SialInterfood Jakarta 2018) 참가 


01.jpg

아세안과 할랄 모두에게 매력적인 한국농식품.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aT’) 21일부터 오는 24일까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개최되는 ‘2018 자카르타 식품박람회(Sial Interfood Jakarta2018)’에 농식품 수출업체와 함께 참가한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21일부터오는 24일까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개최되는 ‘2018 자카르타식품박람회(Sial Interfood Jakarta 2018)’에 농식품 수출업체와 함께 참가한다고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인도네시아 정부가 후원하는 최대 규모의 식품박람회로, 지난 2015년부터 시알그룹(Sial Group)과 합작해 박람회 규모확장 및 고급 박람회 이미지 구축으로 아세안시장의 대표적인 박람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국농식품은올해로 3년 연속 참가해 아세안시장 및 할랄시장에 적극적으로 우리 농식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박람회에 참가하는 국내 수출업체는 총 43개로 음료, 김치, 인삼, 스낵, 차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aT는 바이어 사전 비즈니스 매칭서비스를 통해 약 90여개 사의바이어들에게 박람회에 참가한 수출업체의 정보를 공유해 인니시장을 보다 체계적이고 적극적으로 공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 수출기업들이 식품수입제도, 비관세장벽 등으로 인니시장 진출에 어려움을겪고 있는 부분을 해소키 위해 박람회 기간 동안 현지 농식품 수입 자문기관을 상주시켜현지화지원사업자문 상담장도 운영한다. 할랄인증 등록과 각종 수입제도문제 해결에 특화된 자문으로 인니시장에 한국 농식품 진출을 더욱 확대해 나가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우리농식품의 아세안시장 및 할랄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사전 바이어 매칭, 자문단 운영, 수출업체 대표상품 홍보 등 다각적인 지원방법을 모색하고 있다한류 열풍과 더불어 아시안게임과 연계 운영했던 한국농식품 홍보관의 성공을 바탕으로 우리 농식품이 지속적으로인도네시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나요안 기자

이전글 머니S_할랄시장 입맛의 틈새를 노려라 … 6개 식품업체 OIC 터키할랄엑스포 참가
다음글 인터넷식품신문_ 인도네시아 타깃‘K-FOORAND’ 사업 성료